설레는, 이야기 HOME
검색 분류
블로그 전송 카페 전송 밴드 전송 카카오스토리 전송 페이스북전송 트위터전송
배우에 몰입하다
바야흐로 배우의 시대다. 배역에 몰입한 배우의 연기는 보는 이로 하여금 카타르시스를 느끼게 한다. 각자의 개성으로 작품을 한층 더 돋보이게 하는 명배우들의 영화가 우리를 기다리고 있다. 정우성과 조인성의 주연으로 화제가 된 <더 킹>과 코미디 연기의 일인자 유해진과 현빈의 앙상블이 기대되는 <공조>. 두 이야기 속에서 배우들은 우리에게 어떤 카타르시스를 선사할까.


공조개봉 2017년 1월
주연 현빈, 유해진, 김주혁, 윤아, 이동휘 등
감독 김성훈
장르 액션

배우에 몰입하다임무를 완수해야만 하는 특수부대 북한형사와 임무를 막아야만 하는 생계형 남한형사의 예측할 수 없는 팀플레이를 그린 영화
영화 ‘공조’는 남북최초의 비공식 합동수사라는 신선한 설정과 각기 다른 목적을 지닌 캐릭터들이 빚어내는 유쾌한 재미가 있다. 강인한 겉모습을 지녔지만 낯선 서울에서의 녹록지 않은 수사에 혼란을 겪는 북한형사 ‘현빈’과, 그와는 정반대되는 평범함으로 사람 냄새 나는 인간미를 전하는 남한형사 ‘유해진’의 뜻을 모을 수 없는 공조수사는 예상하기 힘든 좌충우돌 팀플레이로 웃음을 선사한다.
코믹연기의 진수를 보여준 영화 ‘럭키’를 통해 697만 관객을 동원, 명실상부 2016년 최고의 대세 배우로 등극한 ‘유해진’이 영화 ‘공조’를 통해서 생애 처음으로 형사 연기에 도전한다. 특유의 유머러스하고 맛깔나는 연기와 어떤 배우와도 완벽하게 어우러지는 케미 노하우를 십분 살려 남북한 형사들의 의리와 끈끈한 브로맨스를 탁월하게 완성해냈다. ‘현빈’은 공조에서 남한으로 숨어든 북한 범죄 조직의 리더를 체포하라는 임무를 완수해야 하는 북한형사 ‘림철령’으로 새로운 변신을 선보인다. 이번 작품으로 첫 액션 연기에 도전한 ‘현빈’은 특수부대 출신으로 숙련된 기술을 선보이는 ‘림철령’ 캐릭터를 위해 촬영 수개월 전부터 강도 높은 트레이닝을 받으며 촬영 내내 대역을 마다하고 위험천만한 액션 신을 직접 소화하는 뜨거운 열정을 보였다. 임무를 완수하기 위해 앞만 보고 직진하는 북한형사 ‘현빈’과 그를 막기 위해 15년 형사 생활 노하우를 총동원하는 남한형사 ‘유해진’의 케미가 기대가 되는 작품이다.

더 킹개봉 2017년 1월
주연 조인성, 정우성, 김아중, 배성우, 류준열 등
감독 한재림
장르 범죄 / 드라마

배우에 몰입하다무소불위 권력을 쥐고 폼나게 살고 싶었던 남자가 대한민국을 입맛대로 좌지우지하는 권력의 설계자를 만나 펼쳐지는 이야기
영화 ‘더 킹’은 전형적인 틀에서 벗어난 새로운 시각으로 대한민국의 자화상을 그려낸 ‘한재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그는 영화 ‘관상’으로 900만 이상의 관객을 불러모으고 그해 대종상영화제 감독상까지 수상한 대한민국 대표 감독이다. 여기에 연기력과 흥행력을 모두 갖춘 대표 꽃미남 배우 조인성과 정우성부터 충무로 블루칩 류준열과 최고의 신스틸러 배성우까지 다시는 볼 수 없을 것 같은 화려한 라인업이 만나 더욱 시너지를 발휘한다. 8년 만에 스크린으로 컴백하는 배우 ‘조인성’이 연기한 ‘박태수’는 흙수저로 태어나 권력에 대한 야심을 품고 검사가 되어 성공을 꿈꾸는 인물이다. 1970년대 양아치 고등학교 시절부터 대한민국의 권력을 설계하고 기획하는 2000년대까지 대한민국의 현대사를 아우르는 폭넓은 연기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박태수’를 권력의 세계로 이끌며 그를 자신의 수족으로 부리는 강력한 실세 ‘한강식’은 작품마다 독보적인 존재감을 과시해 왔던 ‘정우성’이 맡았다. 영화 ‘감시자들’을 통해 첫 악역에 도전했고, ‘아수라’를 통해 밑바닥 인생을 살고 있는 비리경찰의 처절함을 연기했던 정우성이 ‘더 킹’에서는 대한민국을 움직이는 권력 설계자로 변신, 남다른 카리스마를 발산할 예정이다. 그는 “겉으로는 무게있고 근엄하지만 그의 본심이 드러날 때 관객들은 색다른 감정의 전환을 맛볼 수 있을 것” 이라고 관전 포인트를 전했다. ‘한재림’ 감독은 “ ‘한강식’은 주인공 ‘박태수’의 워너비이자 권력의 상징이다. ‘정우성’이 그런 ‘한강식’을 맡는다고 했을 때 천군만마를 얻은 듯한 기분이었다”고 그에 대한 믿음을 드러냈다. 작품마다 천의 얼굴을 보여주었던 ‘배성우’는 뛰어난 처세술을 지닌 한강식의 오른팔검사 ‘양동철’로 완벽 변신, 정우성과 완벽한 연기 앙상블을 선보였다하니 기대해 볼 만하다. 신인답지 않은 탄탄한 연기력으로 호평받고 있는 ‘류준열’은 의리로 똘똘 뭉친 매력적인 캐릭터 ‘최두일’ 역을 맡았다. 화려한 권력을 누리는 태수의 뒤에서 궂은 일을 처리하는 해결사이자 가장 든든한 조력자로 분해 쟁쟁한 선배들과 최고의 호흡을 선보였다.

댓글 보기



삭제하기
TOP
페이스북 블로그 유투브 인스타그램
검색하기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