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하는, 이야기 HOME
검색 분류
블로그 전송 카페 전송 밴드 전송 카카오스토리 전송 페이스북전송 트위터전송
나의 재정 상태, 똑똑하게 관리하는 법
1. 신용 등급, 제대로 알고 관리하자
나의 재정 상태, 똑똑하게 관리하는 법
신용 등급이란 무엇인가?
신용 등급은 금융위원회로부터 허가받은 신용 조회 회사나 금융 회사들이 산정하는데요, 신용 조회 회사의 경우 금융 회사가 가지고 있는 고객 정보를 바탕으로 가공하는 것이기 때문에 더 복잡한 편이지요. 은행과 같은 금융 회사는 부채 수준이나 연체 정보, 신용 형태, 거래한 기간 등 자신들만의 기준으로 산정하기 때문에 금융 회사의 개인 신용 등급보다는 신용 조회 회사의 평가가 보편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신용 등급은 어떻게 결정할까?
신용 등급은 과거의 신용 거래 경험이나 현재의 신용 거래 상태가 기준이 됩니다. 얼마를 빌렸는지의 여부보다는 돈을 제 날짜에 갚았는가, 이자나 카드 결제 납부액을 연체하지 않았는가 등을 더 중요하게 여깁니다.

나의 재정 상태, 똑똑하게 관리하는 법
각 등급별 특징
1~2등급 부실화 가능성 ZERO
오랜 신용 거래 경력으로 부실화 가능성이 매우 낮은 개인들에게 매겨지는 신용 등급입니다. 연체 경력이 거의 없고, 금융 거래 규모가 비교적 큰 고신용자들의 등급이에요.

3~4등급 곧 상위 등급 GO! GO!
1~2등급으로의 진입 가능성이 있는 사람들입니다. 일정한 소득 수준을 유지하면서 연체 기록이 많은 월급 생활자들이 여기에 속해요.

5~6등급 신용 관리 주의 단계!
대부업과 같은 저신용업체와 거래한 경험이 있는 고객이 이 등급에 속합니다. 대출금을 비롯해 통신비, 관리비 등 일상 거래에서 연체가 한 번이라도 발생할 경우 신용도가 급락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7~8등급 신용도 하락 경고!
저신용업체와 거래가 잦은 고객들로, 연체 기록이 있는 분들도 이 등급에 포함됩니다. 연체 우선순위를 세워 횟수를 줄이고 금액이 큰 것보다 오래된 것부터 차례차례 갚아나가야 해요.

9~10등급 신용도 위험!
부실화 가능성이 매우 높은 등급으로, 제1금융권은 물론이고 제2금융권에서도 신규 신용 거래를 개설하는 것이 어렵습니다. 씀씀이를 제한하고 최대한 연체 금액을 상환한 후 신용도 향상을 기대해야 해요.

신용 등급 조회에 대한 오해와 진실
나의 재정 상태, 똑똑하게 관리하는 법
Q. 직업 신용 등급 조회를 하면 신용 등급이 하락한다?
A. 그렇지 않아요.
본인이 직접 하는 신용 등급 조회는 신용 등급에 반영되지 않아요. 신용 평가사 홈페이지에서 4개월에 한 차례 무료 조회가 가능해요. 하지만 금융 회사가 대출 심사 등을 위해 신용 정보를 조회하는 경우는 등급이 떨어질 수 있어요.

Q. 기록에 남지 않는 대부업을 이용하는 것은 괜찮다?
A. 그럴 수도 있고, 아닐 수도 있어요.
신용 평가사들마다 대부업 대출 자료를 수집하는 곳이 다르기 때문에 신용 등급에 미치는 영향은 수집 여부에 따라 달라집니다. 그러나 대부업 대출 기록이 있는 개인은 신용 위험이 높다고 평가되므로 대부업체에서 대출받은 것이 불리할 수 있어요.

Q. 대출을 아예 안 하면 신용 등급이 올라간다?
A. 아니에요.
은행에 대출이 있으면서 원금과 이자를 일정 기간 문제없이 갚아나가면 신용 등급에 가산점을 받기 때문에 오히려 좋을 수 있어요.

Q. 신용 거래 기록이 없으면 1등급?
A. 그렇지 않아요.
금융 거래 실적이 거의 없는 사람들은 ‘신용 정보가 부족한 자’로 분류돼요. 대부분 4~6등급으로 매겨져 있을 거예요. 하지만 신용 거래 기록이 없더라도 공공 요금이나 통신비 등의 연체 여부에 따라 등급에 차이가 있을 수 있어요.

지금까지 신용 등급에 대해 알아봤는데요. 자신의 신용 등급을 조회해도 전혀 영향을 미치지 않으니까 자신의 신용 등급을 정확히 알고 지속적으로 관리해야 합니다. 대출이나 신용카드 발급 거절 등 금융 거래상 불이익을 당하지 않도록 평소 신용 등급 관리를 생활화하는 것이 좋아요!
나의 재정 상태, 똑똑하게 관리하는 법

2. ‘텅장러’들도 즐길 수 있는
프랜차이즈 카페별 ‘커피 리필 서비스’

나의 재정 상태, 똑똑하게 관리하는 법
2017년 조사 결과 ‘가격 인상이 가장 부담스러운 기호식품’으로 커피가 31.4%를 기록하며 1위를 차지했습니다. 즉, 기호식품 중 커피의 가격 인상이 가장 부담된다는 것이죠. 커피 구매 지출 부담을 줄일 수 있도록 국내 주요 프랜차이즈 커피숍 중 리필이 가능한 카페를 정리해보았습니다.

탐앤탐스
아메리카노 구매 시 동일 음료로 리필 가능
유료 서비스(tall 사이즈 1,000원, grande 사이즈 1,500원, venti 사이즈 2,000원)
3시간 이내 구매한 영수증과 컵 지참

파리크라상
아메리카노, 핸드 드립 커피 구매 시 동일 음료로 리필 가능
단, 리필 여부는 점포별로 상이할 수 있음

할리스
주문한 음료와 동일한 사이즈의 아메리카노로 리필 가능
유료 서비스 (regular 사이즈 1,000원, grande 사이즈 1,500원)
2시간 이내에 구매한 영수증과 컵 지참

커핀그루나루
아메리카노 구매 시 동일 음료로 리필 가능
2시간 이내에 구매한 영수증과 컵 지참
유료 서비스(small 사이즈 500원, regular 사이즈 1,000원)

커피값이 한 끼 식사 비용 못지않은 요즘, 소개해드린 커피숍 리필 정보가 여러분의 현명한 소비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나의 재정 상태, 똑똑하게 관리하는 법

글 개인디지털채널부

댓글 보기



삭제하기
TOP
페이스북 블로그 유투브 인스타그램
검색하기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