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 통신 HOME
검색 분류
블로그 전송 카페 전송 밴드 전송 카카오스토리 전송 페이스북전송 트위터전송
IBK 통신
01‘IBK창공(創工)’ 2020년 하반기 혁신 창업기업 모집 - 마포·구로·부산 세 곳에서 총 60여 개 기업 선발
- 7월부터 5개월 동안 투·융자, 컨설팅, 데모데이, 사무 공간 등 지원

IBK기업은행이 창업육성 플랫폼 ‘IBK창공(創工)’의 2020년 하반기 혁신 창업기업을 모집한다. 모집대상은 창업 7년 미만의 기업으로 1차 서면평가, 2차 대면평가를 통해 마포·구로·부산 3개 센터에서 각 20여 개씩, 총 60여 개 기업을 최종 선발한다. 육성 기간은 7월부터 11월까지 5개월이다. 당행은 선발기업에게 무상으로 공유오피스 형태의 사무 공간, 1대1 전담 멘토링, 투자유치를 위한 데모데이, 국내외 판로개척 등을 지원하고, 우수기업을 선발해 IBK금융그룹의 직접투자와 후속 투자도 지원할 계획이다. 당행은 ‘IBK창공(創工)’의 액셀러레이팅 지원을 위해 ‘마포 센터’는 N15파트너스(대표 양동민·허제·류선종), ‘구로 센터’는 씨엔티테크(대표 전화성), ‘부산 센터’는 아이파트너즈(대표 김태규) 등 액셀러레이터와 협업해 육성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또 코로나19 확산에도 ‘IBK창공(創工)’ 기업이 혁신적인 창업활동을 지속할 수 있도록 비대면 멘토링, 온라인 교육 등 다양한 지원책을 추진한다. IBK창공은 창업기업이 성공적인 사업모델을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기업은행의 창업육성 플랫폼이다.


02‘초저금리 특별대출’ 신속지원 제도 마련 - 대표자 출생연도에 따른 ‘상담 홀짝제’
- 중소기업 상생 플랫폼 ‘BOX’로 대상여부 확인, 간편 서류 발급

IBK기업은행은 소상공인·자영업자의 ‘초저금리특별대출’ 신속지원을 위해 ‘상담 홀짝제’, ‘대상여부 사전확인 비대면 서비스’를 실시했다. ‘상담 홀짝제’는 대표자 출생연도 끝자리에 따라 상담·방문일자를 분산하는 2부제다. 당행은 대표자의 생년 끝자리가 홀수면 홀수일, 짝수면 짝수일에 방문을 유도해 고객 대기와 혼잡을 줄인다. 또 경영지원 플랫폼 BOX를 활용해 ‘대상여부 사전확인 비대면 서비스’를 시행한다. BOX 비회원, 기업은행 미거래 고객도 간편보증 대상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대출 대상으로 확인되면 필요 서류는 기관 방문 없이 BOX에서 발급 가능하다. BOX는 웹사이트(www.ibkbox.net)와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에서 이용가능하다.


IBK 통신

03IBK기업은행-한국투자증권, 비대면 증권계좌 개설 이벤트 실시- 추첨 통해 KOSPI200 종목 1주 제공

IIBK기업은행은 개인 모바일뱅킹 앱(App) ‘i-ONE뱅크(아이원뱅크)’에서 증권 계좌 개설 서비스를 시작하고 이를 기념해 이벤트를 실시한다. 대상은 ‘i-ONE뱅크(아이원뱅크)’에서 한국투자증권 주식계좌를 최초로 개설한 고객이다. 4월 중 계좌 개설 후 한국투자증권 앱(App)을 등록한 고객에게 주식 추첨과 상품권 지급 이벤트를 실시했다. KOSPI200 주식 종목 중 전일 종가 기준 5천 원 이상 주식을 무작위 추첨해 1주를 제공한다. 앱 등록 후 국내 주식을 거래하는 고객에게는 거래금액 제한 없이 1만 원 상당의 상품권을 최장 3개월간 매월 지급한다. 이벤트 관련자세한 내용은 ‘i-ONE뱅크(아이원뱅크)’ 이벤트 페이지와 기업은행 홈페이지, 고객센터에서 확인 가능하다


IBK 통신
04IBK기업은행-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동반성장 업무협약 체결-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저리 대출 지원

IBK기업은행은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와 ‘코로나19 피해기업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동반성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기업은행은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가 무이자 예탁한 20억 원을 재원으로 40억 원 규모의 동반성장 협력대출을 지원한다. 대출대상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소상공인이며 대출한도는 중소기업 최대 2억 원, 소상공인 최대 5천만 원이다. 당행은 대출금리 0.8%포인트(p)를 자동 감면한다.


05신입행원 250명, 장애인 30명, 청년인턴 300명 채용 - 신입행원 공채 인원 전년보다 30명 증원, ‘탈(脫)스펙’ 블라인드 채용
- 장애인 직원 등 사회포용적 채용 실시

당행이 올 상반기 총 580여 명의 신입행원과 장애인, 청년인턴의 채용을 시작한다. 채용을 위해 250여 명의 신입행원 공개채용 모집 공고를 당행 홈페이지에 게시했는데, 이는 작년 상반기보다 30명 늘어난 규모다. 접수기간은 5월 11일까지 지원서를 받아 서류심사, 필기시험, 실기와 면접을 거쳐 7~8월 중 최종 합격자를 발표한다. 모집분야는 ‘금융영업’과 ‘디지털’로 나뉜다. 채용은 학교, 연령, 성별 등을 고려하지 않는 블라인드 방식으로 진행되고 보훈 대상자, 장애인 지원자는 우대받는다. 기업은행은 필기시험에 주관식을 도입하고, 모집 분야별 관련 지식 등을 묻는 ‘직무수행능력평가’ 비중을 공통평가인 ‘직업기초능력평가’보다 확대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채용공고와 홍보는 온라인으로 진행하며, 신입행원 공개 채용 안내 영상은 기업은행 채용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당행은 상반기 30여 명의 장애인 직원과 300명의 청년인턴 채용을 별도 진행한다. 장애인 채용은 5월 6일부터 지원서를 받는다. 채용 직원에게는 치료와 재활을 병행하며 일할 수 있는 유연한 근무 환경과 정년이 보장된 일자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청년인턴은 5월 중순 경 지원서를 접수받고, 실기시험을 거쳐 최종 채용된다. 실기시험은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 대체된다. 청년인턴은 오는 7월부터 6주간 근무하며 우수 인턴으로 선정 시 신입행원 공채 필기시험에서 가점을 받는다.


06미얀마 현지법인 설립인가 취득 - 현지 진출 중소기업 금융 지원…중기금융 노하우 미얀마에 전파할 것

IBK기업은행은 미얀마 중앙은행으로부터 현지법인 설립인가(예비인가)를 받았다. 지난 2014년 미얀마 은행시장 개방 이후 6년 만에 이룬 결실이다. 취임 초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초일류 금융그룹 도약’을 선언한 윤종원 은행장의 첫 해외진출 성과기도 하다. 이번 인가는 당행의 해외진출 사례 중 사무소에서
지점 전환 없이 현지법인을 설립한 첫 사례다. 미얀마 정부가 외국계 은행에 현지법인 인가를 허용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현지법인은 외국계 기업은 물론 현지 기업과도 거래할 수 있고 10개까지 지점을 설치할 수 있다. 현지은행이 처리하는 업무의 대부분을 취급할 수 있다. 미얀마에는 현재 약 300여 개 한국기업들이 진출해 있다. 양곤 인근에 약 300개 기업이 입주 가능한 ‘韓-미얀마 경제협력 산업공단’을 신규 조성 중으로 향후 더 많은 한국기업들이 미얀마에 진출할 것으로 보인다.


댓글 보기



삭제하기
TOP
페이스북 블로그 유투브 인스타그램
검색하기

X